닭살피부 화장품으로 해결한다?
닭살피부 화장품으로 해결한다?
  • 임도이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8.11.07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팔이나 다리 등 신체 표면에 오돌토돌한 작은 돌기. 일명 ‘닭살 피부’라 불리는 모공각화증이다. 증상의 경중은 있지만, 일반적으로 전체 인구의 30% 정도가 앓는 비교적 흔한 피부질환이다.

모공각화증은 50% 이상의 높은 유전 확률에 더해 다양한 환경적 요인으로 나타난다. 대표적으로 아토피피부염 등 선천적 피부 환경과 습관적인 피부 자극 등이 모공각화증을 유발한다. 방치 할 경우 긁거나 뜯어낸 자국으로 보기 흉한 흉터를 남기기도 하는데, 모공의 감염을 유발, 심각할 경우 모낭염을 초래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모공각화증의 주된 증상은 모낭 내에 각질이 응고돼 쌓인 모공의 돌기와 외부자극으로 인해 발생한 모낭 및 주변부의 염증 후 착색으로 피부가 건조해질 경우 더 쉽게 나타난다. 특히 습도가 낮은 가을과 겨울은 증상이 더 심해질 수 있어 보다 꼼꼼한 보습 케어가 필요하다.

해당 질환은 별 다른 건강 이상을 일으키지는 않지만 방치 시 증상이 심해지고 색소침착의 진행으로 얼룩이 남는다. 미용상 문제가 두드러지는 계절에는 모공각화증에 대한 관심이 절정으로 치솟는데, 대략적인 통계에 따르면 노출이 많아지는 휴가 직전인 6~7월에 다급히 병원을 찾는 환자가 많아진다고 한다.

하지만 건강한 피부의 재생 과정을 고려한다면 노출에 대한 관심이 다소 사라진 겨울이 모공각화증 관리에는 더 적기라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건조한 환경에서 더 활발하게 일어나는 모공각화증상은 겨울철 집중 케어가 좋다는 얘기다. 증상의 악화를 막고 시간적 여유를 두고 완화할 수 있어 심적 안정감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팔이나 다리 등 신체 표면에 오돌토돌한 작은 돌기. 일명 ‘닭살 피부’라 불리는 모공각화증이다. 증상의 경중은 있지만, 일반적으로 전체 인구의 30% 정도가 앓는 비교적 흔한 피부질환이다. 따라서 의약품이 아닌 화장품으로도 관리가 가능하다.
팔이나 다리 등 신체 표면에 오돌토돌한 작은 돌기. 일명 ‘닭살 피부’라 불리는 모공각화증이다. 증상의 경중은 있지만, 일반적으로 전체 인구의 30% 정도가 앓는 비교적 흔한 피부질환이다. 따라서 의약품이 아닌 화장품으로도 관리가 가능하다.

일단 모공각화증이 나타나면 긁거나 짜는 행동은 금물이고 때를 미는 등 물리적 자극은 다른 피부 염증을 유발할 수 있어 자제해야 한다. 샤워 시 미지근한 물을 사용하고 클렌저와 각질 관리 제품은 저자극 성분으로 사용하는 것이 좋다. 보습력이 탁월한 코코넛 오일이나 시어버터 등 천연 성분이 함유된 보습크림을 덧바르는 것으로도 증상을 호전시킬 수 있다.

심각한 질환이 아니다보니, 의약품이 아닌 화장품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것이다.  

피부 전문 제약기업 갈더마코리아의 저자극 보습케어 전문 브랜드인 세타필 모이스춰라이징 크림은 건조하고 민감한 피부, 집중적인 보습이 필요한 모든 곳에 뛰어나게 작용하는 크림이다. 강력보습은 물론 우수한 피부 연화제와 습윤제가 피부 속 수분을 채워주는 동시에 피부 본연의 장벽 기능을 튼튼하게 해줘 모공각화증 피부를 부드럽게 관리할 수 있다.

쉽게 자극받고 예민한 피부라면 바디로션도 얼굴에 바르는 보습제 고르듯 까다롭게 골라야한다. 피지오겔 크림은 신생아 크림으로 명성을 얻은 제품인 만큼 피부와 유사한 저자극 성분으로 구성돼 약한 피부도 안심할 수 있다. 합성향, 유화제, 인공향 등 피부 자극 유발 성분을 배제해 몸은 물론 얼굴에 사용이 가능한 제품으로 모공각화증 케어에도 도움을 준다.

일리윤의 세라마이드 아토 집중 크림은 피부 장벽을 구성하는 대표 성분인 세라마이드를 캡슐화해 흡수력을 강화했다. 피부 보호막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건조한 바디 피부를 건강하고 촉촉하게 가꿔준다. 파라벤, 합성색소, 인공향료 등 7가지 성분을 빼고, 알러지 테스트와 피부과 테스트를 완료해 민감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모공각화증 피부에 특화된 라인 제품을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라벨영의 꼬꼬 라인은 고보습 수분충전이 가능한 코코넛 성분이 함유된 꼬꼬비누(정식명칭: 쇼킹바디바 꼬꼬 버전)와 꼬꼬바디크림(정식명칭:쇼킹바디크림 꼬꼬버전)으로 구성됐다. 클렌징부터 크림까지 목마른 닭살 바디 피부를 위한 제품이다.

꼬꼬 비누는 모공각화증 피부뿐만 아니라 뱀살처럼 하얗게 피부가 일어나는 증상을 완화하며 꾸준한 사용으로 튼 살 개선 효과도 있다. 모공각화증에 과한 자극을 피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파라벤, 벤조페논 등 총 10가지 유해성분을 배제하고 자연 유래 성분을 담아 최소한의 자극으로 각질을 제거하는 바디 전용 비누다.

꼬꼬 크림은 코코넛을 함유한 고농축 크림이 건조한 피부를 하루 종일 촉촉하게 지켜주는 보습력을 지녔다. 아울러 건조함과 동반되는 벗겨지는 각질과 가려움으로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키고 코코넛 성분 속 중사슬지방산이 튼 살과 갈라진 피부에 높은 개선 효과가 선사한다. 당연히 한겨울에도 촉촉하고 탄력 있는 바디 피부를 선사한다.

의학적으로 모공각화증은 완치보다는 증상 완화가 최선이다. 이렇다 보니 치료에 동반한 꾸준한 보습 관리만이 오돌토돌한 닭살과의 이별을 앞당길 수 있다. 닭살 돋는 여름이 두렵다면, 모공각화증 케어는 지금부터 적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