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결을 사로잡은 김유정의 코랄 레드 빛 입술 ...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선결을 사로잡은 김유정의 코랄 레드 빛 입술 ...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 이슬기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8.12.13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귀엽고 깜찍한 아역에서 예쁘고 사랑스러운 여주인공이 된 정변의 아이콘 김유정의 메이크업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귀엽고 깜찍한 아역에서 예쁘고 사랑스러운 여주인공이 된 정변의 아이콘 김유정의 메이크업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뷰티코리아뉴스] Jtbc 월화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속에 등장한 김유정의 코랄 레드 립스틱이 연일 화제이다.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귀엽고 깜찍한 아역에서 예쁘고 사랑스러운 여주인공이 된 정변의 아이콘 김유정의 메이크업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어느 때보다 상큼하고 발랄한 김유정은 코믹부터 감동까지 다양한 모습들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12월 10일 방송된 4화에서 ‘오솔’(김유정 역)은 어머니의 기일을 맞아 평소와는 다르게 화장을 하고 말끔하게 차려입은 한층 여성스러운 모습으로 등장하여 시청자들의 시선을 모았다. ‘오솔’은 코랄 레드 빛 립스틱으로 생기를 불어 넣으며 김유정의 깨끗한 피부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한껏 꾸민 ‘오솔’을 본 ‘선결’(윤균상 역)은 그녀에게 다시 한 번 반하며 설렘을 유발한다.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귀엽고 깜찍한 아역에서 예쁘고 사랑스러운 여주인공이 된 정변의 아이콘 김유정의 메이크업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귀엽고 깜찍한 아역에서 예쁘고 사랑스러운 여주인공이 된 정변의 아이콘 김유정의 메이크업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오솔’은 이후 6화에서도 ‘선결’에게 예뻐 보이고 싶은 마음에 화장을 고치다 화장실에서 다른 여직원들이 지난 밤 ‘오솔’을 위해 고객의 집에 직접 찾아간 ‘선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소리를 듣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서로의 마음을 조금씩 확인해가는 ‘오솔’과 ‘선결’의 수줍은 모습은 본격적인 로맨스의 시작을 짐작게 한다.

드라마 속에서 그녀가 실제로 사용한 제품은 라네즈 스테인드 글라스틱 ‘레드 스피넬’ 컬러. 레드에 코랄 한 방울 탄듯한 다홍색 컬러로 생기발랄한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맑고 투명한 수분빛 립을 연출할 수 있는 스테인드 글라스틱은 하이 샤이닝 오일이 포함되어 유리알 같은 투명한 광채를 선사한다. 고보습 멜팅 텍스처로 건조한 겨울철 날씨에도 입술을 오랜 시간 촉촉하고 편안하게 지켜주는 스테인드 글라스틱, 그 중 특히 ‘레드 스피넬’ 컬러는 누구에게나 자연스럽게 어울리는 코랄 레드 컬러로 여성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