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로마티카, 스위스 유명 백화점 ‘마노르(Manor)’에 입점
아로마티카, 스위스 유명 백화점 ‘마노르(Manor)’에 입점
  • 박원진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9.05.08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유기농 비건 뷰티 브랜드 ‘아로마티카(Aromatica)’가 스위스 마노르(Manor) 백화점 체인의 온라인몰 및 오프라인 매장에 입점하며 스위스 소비자들에게 첫선을 보인다.

스위스 바젤에 본사를 둔 마노르 백화점은 스위스 전역에 60여개 이상 지점을 두고 있으며 연간 매출액만 2조 8000억원에 달하는 스위스 최대 규모의 유명 백화점 체인이다. 이번에 입점된 아로마티카 제품들은 마노르 온라인몰 및 오프라인 매장 K-뷰티 코너에서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아로마티카는 마노르 측을 통해 베스트셀러 ‘95% 유기농 알로에 베라 젤’ 등 브랜드 철학을 담은 제품들을 중심으로 총 14개의 제품을 우선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불가리아 다마스크 로즈 오일 및 유기농 인증 성분으로 비건소사이어티 인증과 EWG VERIFIED 마크를 획득한 ‘로즈 앱솔루트 퍼스트 세럼’ 및 오렌지, 살구씨, 토코페롤 등 천연 유래 성분 82%로 촉촉한 마사지 딥 클렌징을 돕는 ‘오렌지 클렌징 샤베트’ 등 비건 뷰티에 관심이 높은 유럽권 소비자를 겨냥한 제품을 다양하게 배치한 점이 눈에 띈다.

국내 1세대 비건 뷰티 브랜드인 아로마티카는 유럽과 미국 시장 내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유기농 화장품 브랜드로 글로벌 인지도를 꾸준히 쌓아가고 있다. 이번 스위스 진출 외에도 미국, 영국, 스웨덴의 주요 백화점을 통해 ‘로즈 앱솔루트 퍼스트 세럼’, ‘95% 유기농 알로에베라 젤’ 등 주요 제품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밖에 지난 4월에는 스페인의 럭셔리 코스메틱 편집숍 julia perfumeries의 매장 45개 지점에 입점하며 스페인 소비자들에게 이름을 알린 바 있다.

아로마티카 해외 영업팀 서수경 팀장은 “천연 원료와 안전성에 대한 기준이 까다롭기로 잘 알려져 있는 유럽권 시장에서 아로마티카의 제품을 주목함에 따라 현지 진출이 점차 늘고 있다”며 “비건 뷰티에 대한 글로벌 소비자들의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만큼, 앞으로도 글로벌 유기농 비건 브랜드로서 높은 제품력을 지닌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