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 코로나19 극복 1억원 성금 전달”
“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 코로나19 극복 1억원 성금 전달”
취약계층 아동 가정을 위한 생활비 지원과 의료진 방호복 지원 등에 사용 예정
  • 이슬기
  • admin@bkn24.com
  • 승인 2020.03.1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 이슬기]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은 지난 3월 13일(금) 글로벌 네일 브랜드 데싱디바를 운영 중인 주식회사 제이씨코리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 방지와 피해 극복을 위한 성금 1억원을 월드비전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월드비전에 전달된 성금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 가정과 의료진을 지원하는데 활용된다. 먼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일자리를 잃는 등 생계를 위협받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 가정 700여 가정에 생활비를 지원한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환자 회복을 위해 힘쓰고 있는 대구의료원 의료진에 절실하게 필요한 방호복 1,000 여벌을 긴급 지원할 예정이다.  

데싱디바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취약계층 가정이 생계를 영위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전해 들었다“며, “이번 성금이 국가적 위기상황에 더욱 더 고난을 받게 될 취약계층 아동 가정과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위해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에게 전달되어 전대미문의 위기를 함께 이겨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한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국가 위기상황에 기업과 국민 모두 힘든 상황에서 후원을 결정해준 데싱디바 측에 감사드린다”며, “월드비전은 이 환란의 시대에 더욱더 고통 받을 사회취약계층의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하루 빨리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물심양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데싱디바는 지난 2015년 붙이는 1초 젤 네일 ‘매직프레스’를 세계 최초로 출시해 기존 바르는 네일 문화를 붙이는 네일 문화로 혁신한 글로벌 1위 네일 브랜드로, 매년 CSR 활동의 일환으로 판매수익금의 일부를 유기견 센터 및 사회 취약계층에 전달하고 있다.

 

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의 성금품을 전달하고 있다.
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의 성금품을 전달하고 있다.
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의 성금품을 전달하고 있다.
글로벌 네일 1위 브랜드 데싱디바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의 성금품을 전달하고 있다.

 

이슬기
이슬기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