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가 돌아왔다
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가 돌아왔다
27일 주주총회서 대표이사 선임 ... 예정된 수순

지난해 12월 출소 이후 3개월여만에 경영복귀

"코로나19 대응 비상경영 ... K-뷰티 재도약 준비"
  • 임도이
  • admin@bkn24.com
  • 승인 2020.03.2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속수감 생활을 마치고 경영에 복귀한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이사.
구속수감 생활을 마치고 경영에 복귀한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이사.

[뷰티코리아뉴스 / 임도이]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전 대표가 경영에 복귀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2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에서 제 11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대주주인 정운호씨를 신규 이사로 선임 후,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네이처리퍼블릭 측은 “이번 선임은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위기 상황 및 시장 불확실에 적극적이고 과감한 대응이 필요하다는 목소리와 책임 경영을 바라는 임직원 및 주주들의 뜻이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운호 대표는 “대주주로서의 책임을 통감하며, 기업 신뢰도를 회복하고 초심으로 돌아가 새로운 기회를 찾고자 다시 이 자리에 서게 됐다”며, “우선적으로 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비상경영체제를 가동하고, 나아가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K-뷰티의 재도약을 준비하겠다”고 경영복귀 소감을 밝혔다.

정씨는 이르면 다음달 초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에 공식 복귀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운호 대표는 지난 2003년 더페이스샵, 2009년 네이처리퍼블릭을 설립해 국내 화장품 로드숍 시대를 연 인물이다. 2015년 100억대 도박혐의와 일명 '정운호 게이트' 등으로 구속된 이후 지난해 12월 출소했다. 

업계는 예상했던 경영복귀지만, 반성의 시간도 없이 복귀한 것 아니냐는 반응이 나온다.

임도이
임도이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