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화수 자음생의 강력한 안티에이징 해법 '진세노믹스™'
설화수 자음생의 강력한 안티에이징 해법 '진세노믹스™'
인삼 성분 6천배 이상 농축, 고기능성 혁신 성분이 피부 노화 근본 케어

럭셔리 대표 고기능성 안티에이징 스킨케어로 중국 시장에서도 성장세
  • 이동근
  • admin@bkn24.com
  • 승인 2020.09.07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 이동근] 현대인의 피부는 환경적인 변화뿐만 아니라 스트레스, 잘못된 생활 습관 등으로 매 순간 다양한 자극에 시달린다.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된 요즘은 자극으로 인한 피부 고민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럭셔리 뷰티 브랜드 설화수는 외부 자극으로 인한 피부 노화를 근본부터 관리하고 피부 자생력을 키워주는 자음생 라인을 통해 강력한 안티에이징 해법을 제시하고 있다. 

 

◆피부에 작용하는 인삼의 효능, 고기능 안티에이징 성분 '진세노믹스™'

[설화수] 활성뷰티 사포닌 진세노믹스
[설화수] 활성뷰티 사포닌 진세노믹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내 여러 분야에서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한 '설화수 한방과학 연구센터'는 전설적인 효능 식물인 고려 인삼을 시작으로 진귀한 한방 원료 연구를 50여 년간 이어오고 있다.

여러 한방 원료 중에서도 특히 인삼에 집중해 안티에이징 효과를 지닌 활성 성분을 찾아내고, 피부에 전달하는 독보적 기술력을 위해 지속해서 혁신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설화수 한방과학 연구센터는 인삼에 들어있는 30여 가지 사포닌 중 피부에 특히 효과적인 성분 '진세노믹스™'를 발견했다. 진세노믹스™는 피부 노화를 완화하는 진귀한 인삼 사포닌만을 골라 6000배 이상 농축한 강력한 활성뷰티사포닌이다. 이 성분은 설화수 자음생 라인에 공통으로 함유돼 있다.

설화수만의 기술력이 응축된 고기능성 성분인 만큼 강력한 안티에이징 효과가 있으며, 외부 환경으로 인해 자극받은 피부를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브랜드측은 말한다.

 

◆럭셔리 대표 고기능성 안티에이징 스킨케어로 자리매김한 '자음생' 라인

[설화수] 자음생에센스 & 앰플
[설화수] 자음생에센스 & 앰플

설화수 자음생 라인의 대표 제품인 자음생에센스는 지난 2018년 국내 출시 이후 많은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자음생에센스는 일차원적 수준으로 피부 겉 탄력만 올려주는 것이 아니다. 진세노믹스™ 성분을 통해 피부를 탄탄하게 채우고, 탄력 지지 구조를 세우며, 눈에 보이는 주름을 개선하는 '3중 마이크로 타겟팅'으로 피부를 관리한다.

인체적용시험 결과 8주간 사용만으로도 제품 사용 전 대비 피부 치밀도와 피부 탄력 모두 상승하였으며 주름은 17% 개선되는 효과를 확인했다고 브랜드측은 설명한다.

설화수는 자음생 라인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올해 9월에는 신제품 자음생앰플을 출시했다. 자음생앰플은 외부 자극에 시달려 피부 컨디션이 급격히 저하되거나 피부가 예민할 때 응급 케어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일명 'SOS 레스큐 앰플'이다.

설화수 관계자는 “단 한 번의 사용만으로도 자극으로 예민해진 피부를 진정시켜주고, 진세노믹스™와 고농축 진생베리를 함께 담아 빠르고 강력한 안티에이징 효과를 선사한다”며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표했다.

 

◆중국 럭셔리 스킨케어 시장에서 성과 거두며 성장세

자음생 라인은 최근 중국 내에서도 고기능성 스킨케어 성장세에 힘입어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8월 25일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티몰의 슈퍼 브랜드 데이에서 자음생 라인 매출은 전년 대비 156% 성장했으며, 당일 진행한 온라인 라이브 행사에는 20여만 명이 참여하는 등 현지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중국의 대규모 쇼핑축제 중 하나인 6.18 행사에서는 티몰 기준으로 자음생 라인의 판매량이 전년 대비 2290%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설화수 관계자는 “인삼 원료와 성분 노하우에 대한 자부심으로 5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최적의 효능을 위한 연구를 지속해온 결과 진세노믹스™가 탄생했다”며 “인삼 화장품을 대표하는 브랜드로서 설화수만의 고기능성 혁신 성분으로 럭셔리 안티에이징 스킨케어 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동근
이동근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