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카(LAKA), 이색 ‘마스크 화보’ 공개 … 눈썹 스타일링 제안
라카(LAKA), 이색 ‘마스크 화보’ 공개 … 눈썹 스타일링 제안
신제품 ‘와일드 브로우 셰이퍼’ 출시와 함께 공식 채널서 캠페인 화보 선보여

와일드 브로우 셰이퍼, 개인 고유 눈썹 결과 숱 살려 생동감 있는 스타일링 완성
  • 이슬기
  • admin@bkn24.com
  • 승인 2020.10.1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일드 브로우 셰이퍼’ 화보컷

[뷰티코리아뉴스 / 이슬기] 국내 최초 젠더 뉴트럴 메이크업 브랜드 ‘라카(LAKA)’가 신제품 ‘와일드 브로우 셰이퍼’ 출시와 함께 이색 마스크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화보는 ‘자유로운 모양, 새로운 가능성’이라는 슬로건을 내건 신제품 캠페인의 일환으로, ‘개인의 고유성과 취향을 투영하는 ‘눈썹 모양’에 관한 가능성을 확장시킨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위드 코로나(With Corona)’ 시대로 하루 대부분을 마스크를 착용한 채 생활하는 소비자들에게 마스크에 가려지지 않는 눈썹의 다양한 모양과 룩을 실현 가능하게 함으로써 즐거움을 선사하는 취지로 기획됐다.

화보 속 모델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채로 각기 다른 눈썹 모양을 강조해 눈길을 끈다. 마스크 컬러와 관계없이 전체적인 메이크업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면서도 눈썹 결에 포인트를 주어 본인만의 눈썹 모양을 한 올 한 올 살아있는 듯 매력적으로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라카 브랜드 매니저는 “눈썹은 한 사람의 인상을 결정짓는 요소이면서도 개인이 가진 다양한 매력과 감정을 표현할 수 있는 수단인 점에 주목했다”며, “새로운 캠페인을 통해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우리 모두의 고유한 개성과 그에 따른 다채로운 매력을 마주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라카가 지난 12일 새롭게 선보인 ‘와일드 브로우 셰이퍼’는 아이브로우 제품으로 뉴트럴 메이크업의 핵심인 눈썹 고유의 결과 숱을 살려 자연스럽고 생동감 있는 아이 메이크업 연출이 가능하다. 투명한 글루 타입 포뮬러로 눈썹 뿌리부터 끝까지 ‘만든 모양 그대로’ 강력하게 잡아주며, 메이크업이 서툰 입문자도 쉽고 빠른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게 돕는다. 자사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한국과 일본에서 동시 런칭했다.

이슬기
이슬기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