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미박스, 편집숍 세포라와 두 번째 뷰티 브랜드 ‘옫지(OTZI)’ 출시
미미박스, 편집숍 세포라와 두 번째 뷰티 브랜드 ‘옫지(OTZI)’ 출시
  • 박정식
  • admin@bkn24.com
  • 승인 2020.12.10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 박정식] 글로벌 멀티 뷰티 브랜드 및 퍼스널 케어 스타트업 미미박스(MBX)가 최신 스킨 케어 브랜드인 ‘옫지(OTZI)’를 출시한다.

옫지는 미미박스가 ‘카자(Kaja)’에 이어 세계 1위 화장품 유통 편집숍 세포라와 공동 개발한 두 번째 브랜드로, 오는 12월 16일부터 미국 세포라 홈페이지를 통해 5가지 제품의 판매를 시작한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옫지는 ‘우리’라는 단어에서 영감을 받아 한글 자음과 모음을 재배치해 로고로 형상화했다. 미미박스 최초의 PETA 인증 브랜드로 동물 실험과 동물성 원료 사용을 하지 않은 크루얼티프리(Cruelty free) 및 비건(Vegan) 브랜드이며, 50가지 이상의 유해 성분이 사용되지 않은 제품에 한해 선정되는 ‘클린앳세포라(Clean at Sephora)’ 브랜드로도 선정됐다.

미미박스의 CEO이자 창업자인 하형석 대표는 “미미박스는 지난 2018년 미국 세포라와 세계 최초로 공동 개발한 브랜드 ‘카자’를 선보이고 Z세대 고객 선호 1위 브랜드로 성장시키며 K뷰티의 파급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러한 성공에 힘입어 세포라 측에서 먼저 추가 프로젝트를 제안해 왔다”고 말했다.

하 대표는 이어 “두 번째 브랜드는 더욱 한국적인 가치를 강조하고자 대나무 물, 인삼 열매와 같은 한국적인 원료와 히알루론산, 비타민C처럼 한국에서 오랜 기간 사랑받아온 성분을 적극 사용했으며 K뷰티의 강점인 스킨케어로 도전장을 냈다”고 설명했다.

 

미미박스 하형석 대표
미미박스 하형석 대표

옫지는 복잡하고 까다롭다고 알려진 K뷰티 스킨케어의 편견을 깨기 위해 개인별 맞춤 단순 관리법인 ‘스킵케어(Skipcare)’를 선보인다. 첫 출시 제품은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5가지 제품으로 구성하고 가격도 25달러에서 35달러 선으로 가격 부담을 낮췄다. 하 대표는 “우리는 한국의 혁신이 담긴 우수한 라인을 모두가 접근 가능한 가격대로 만들고 싶었다. 왜냐하면 옫지는 우리이고, 우리는 누구나 담을 수 있는 브랜드여야 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미미박스는 옫지의 출시와 더불어 지속가능성을 사업의 우선순위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옫지의 모든 제품을 재활용 가능한 플라스틱으로 만들고 외부 포장 박스도 없앴다. 올해 초부터 배송 박스와 포장재 또한 친환경 소재로 전면 교체했으며 미미박스 조직 내에도 ‘지속가능한 오피스 만들기’ 프로젝트를 통해 회사와 제품 및 서비스 전반에 지속가능성을 강조한 바 있다.

미미박스는 글로벌 멀티 뷰티 브랜드 및 퍼스널 케어 스타트업이자 K-뷰티 브랜드 아임미미, 포니이펙트, 누니, 아이듀케어, 카자, 옫지의 제작사 이다. 2012년 하형석 대표가 설립한 회사로, 섭스크립션 커머스로 시작하여 현재는 뷰티의 새로운 발견 및 K-beauty의 세계화를 미션으로 하고 있다. 2014년 부터 첫 자체 브랜드를 론칭했으며, 미국, 중국, 대만, 동남아 등 해외 시장에 진출 했다. 현재 샌프란시스코, 서울, 상하이, 타이페이에 사무실을 두고 운영하고 있다. 

총 누적 투자 금액이 한화 2200억원이 넘는 기업으로 실리콘 밸리의 유명 벤처캐피탈 포메이션그룹 (Formation Group), 굿워터캐피탈(Goodwater Capital), 알토스벤처스(Altos Ventures), 스파크랩(SparkLabs) 등을 포함한 여러 곳과 미국 8위 상장사 존슨앤드존슨으로(Johnson & Johnson)부터도 투자 유치를 했다. 실리콘밸리 액셀러레이터의 하버드라고 불리는 와이콤비네이터에 한국 기업 중 최초로 입성하여 투자를 유치하기도 했다.

 

옫지(OTZI) 첫 출시 제품
옫지(OTZI) 첫 출시 제품
옫지(OTZI) 모델 화보
옫지(OTZI) 모델 화보

 

박정식
박정식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 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도이
  • 명칭 : (주)헬코미디어
  • 제호 : 뷰티코리아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58
  • 등록일 : 2013-02-08
  • 발행일 : 2013-03-02
  • 발행·편집인 : 임도이
  • 뷰티코리아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13-2021 뷰티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kn24.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