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뉴스 화장품비즈 미용 신상품 BKN플라자 컨슈머 뷰티게시판 공지
검색 | 상세검색
신상품바디/헤어
헨켈, 프리미엄 헤어케어 ’사이오스 네이처 프로’
이슬기 기자  |  admin@bkn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2  09:45: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독일 헤어케어 No.1 헨켈의 브랜드인 ‘사이오스’가 자연유래 성분을 담은 프리미엄 헤어케어라인 ‘사이오스 네이처 프로’를 출시했다.

이미 국내 시장에서 실리콘프리 제품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사이오스는 프로페셔널기술력에 자연유래 성분을 더한 자연주의 헤어케어라인 ‘네이처 프로’를 선보였다.

‘사이오스 네이처 프로 샴푸’는 실리콘, 인공색소, 파라핀 등을 첨가하지 않고, 대나무와 로즈힙 등의 자연유래 성분을 담은 전문적인 헤어케어 제품이다.

세계적인 헤어케어 브랜드 헨켈의 기술력과 노하우로 사용 후 뻣뻣한 모발과 거품이 잘 나지 않는 등의 자연유래성분 샴푸를 사용하며 소비자들이 느껴온 단점을 보완해 한층 건강하고 부드러운 머릿결을 유지할 수 있다.

   
 
새롭게 출시된 사이오스 네이처 프로는 극손상 케어를 위한 ‘뱀부 리페어’와 탄력 케어를 위한 ‘로즈힙 오일 너리쉬’ 2가지 라인, 총 6개 제품으로 구성됐다.

‘뱀부 리페어’ 라인은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하기 위해 냉각추출기술로 대나무 성분을 추출해 수분과 영양을 동시에 공급해주는 극손상 케어라인이다.

헨켈의 기술력으로 모발과 유사한 구조인 펩타이드가 모발 속부터 단백질을 채워주며, 빠른 흡수로 손상된 모발 깊숙이부터 작용해 케어 효과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제품은 샴푸와 컨디셔너 750ml, 에센스 100ml 총 3종으로 구성돼 있다.

탄력케어 라인인 ‘로즈힙 오일 너리쉬’ 라인은 로즈힙 오일과 단백질의 한 종류인 비오틴 성분으로 손상과 노화로 가늘어진 모발에 영양을 공급해 탄력 있게 가꿔준다.

샴푸, 컨디셔너 750ml와 오일 엘릭시어 50ml로 구성된 ‘로즈힙 오일 너리쉬’ 라인은 로즈힙오일과 비타민E의 항산화 효과로 모발의 탄력을 강화해 엔젤링 윤기와 찰랑거림을 더해준다.

사이오스 관계자는 “자연유래성분을 담은 내추럴 케어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새롭게 선보인 네이처 프로에 담긴 헨켈의 기술력과 자연유래 성분으로 미세먼지 등 외부 자극에 머릿결이 쉽게 손상되는 봄철, 합리적인 가격에 건강하고 전문적인 모발 케어를 경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5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1,0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핫 클릭
1
2017 FW 뷰티 트렌드는 ‘민낯 메이크업’
2
스테디셀러의 인기 비결은?
3
’팁어플리케이터’ 뜬다
4
소비자 만족시키기 위한 안티에이징 ‘특별한 효능’
5
불붙은 ‘자연유래’ 샴푸 전쟁
6
비프루브 1주년 기념 50% 페이백 이벤트
7
‘더페이스샵X카카오프렌즈 콜라보레이션’ 시즌3
8
해피바스, 시그니처 프래그런스 라인 선보여
9
이니스프리 뉴욕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10
코스메틱계 ‘블루’ 인기
이벤트
뷰티팁
‘다크서클’ 유형별 치료법 달라
스페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 전화 : 02-364-2002 | 발행인 : 박원진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임도이 | 청소년보호책임자: 임도이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2458(등록일: 2013.2.8.) | 발행일: 2013.3.2. | Copyright © 2013 beautykoreanews. inc. mail to admin@bkn24.com
뷰티코리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