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진출한 세타필
편의점 진출한 세타필
  • 이동근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7.07.2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부전문 제약기업 갈더마코리아(대표 박흥범)의 저자극 보습케어 전문 브랜드 ‘세타필(Cetaphil)’이 소용량 패키지를 앞세워 새로운 유통 채널 확대에 나선다.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로는 최초로 ‘편의점’ 채널에 진출하는 것.

세타필은 더마 코스메틱 시장 성장과 타깃 확장을 위해 국내 편의점 점포수 1위인 ‘CU(씨유)’와 손잡고 전국 주요 매장에 입점한다.

입점 제품은 세타필의 대표 베스트셀러 ‘세타필 젠틀 스킨 클렌저’와 ‘세타필 모이스춰라이징 로션’, ‘세타필 모이스춰라이징 크림’이다.

특히 편의점 고객 특성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대형마트와 드럭스토어에 유통하던 기존 제품의 약 1/4 사이즈인 소용량 패키지로 선보인다.

‘세타필 젠틀 스킨 클렌저(118ml)’는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는 저자극 약산성 보습 클렌저로, 거품없이 가볍게 노폐물을 제거해 당김없이 촉촉한 피부로 가꿔준다.

‘세타필 모이스춰라이징 로션(118ml)’과 ‘세타필 모이스춰라이징 크림(85g)’은 세타필의 피부 과학 연구에서 비롯된 탁월한 보습력과 흡수력, 발림성 삼박자를 고루 갖추고 있어 여름철에도 겉돌거나 끈적임 없이 산뜻하게 보습 케어를 할 수 있다.

세 제품 모두 얼굴을 포함한 전신에 사용할 수 있는 ‘바디 투 페이스(Body to face)’ 타입으로, 요즘 같은 휴가철에는 짐 걱정 없이 한 가지만으로도 간편하게 피부 건강을 챙길 수 있다.

패키지 또한 파우치에 가지고 다닐 수 있도록 펌프형은 캡으로, 단지형은 튜브형으로 선보여 휴대성을 한층 높였다.

갈더마코리아 담당자는 “국내 더마 코스메틱 시장의 빠른 성장과 대중화가 이뤄지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대표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인 세타필이 일상과 더욱 밀접해진 편의점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며 소비자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