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뉴스 화장품비즈 미용 신상품 BKN플라자 컨슈머 뷰티게시판 공지
검색 | 상세검색
정책/산업산업
하우동천, 자회사로 엔퓨리 인수
이동근 기자  |  admin@bkn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4  15:55: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여성청결제 ‘질경이’로 유명한 여성건강 전문기업 하우동천이 피부건강연구소 ㈜엔퓨리를 자회사로 인수한다. 하우동천이 엔퓨리 지분을 인수하는 형태로, 엔퓨리의 이무형 대표는 하우동천의 R&D 연구소장을 겸임할 예정이다.

엔퓨리는 2012년 설립 이후 서강대학교와의 산학 협력, 산업통상자원부 소관 중·대형과제 참여 등을 통해 다수의 기술이전 실적을 쌓아왔다. 가려움증, 아토피, 피부 노화 등 피부 트러블의 원인 및 개선 방안에 대한 실적을 기반으로 서울대학교·서강대학교와 공동 연구를 통해 피부 침투력이 증가된 아토피 치료제 개발도 진행 중이다.

이무형 연구소장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AIST) 기계기술 연구소 BK21(Brain-Korea 21)에서 박사 후 연구원으로 연구 활동을 했으며, 이후 경찰청 법과학 및 유전자 분야 전문가, 한국과학기술원(KIST) 연구원 등을 거쳤다.

엔퓨리를 설립한 이후 ‘신경화학작용제 검사 키트와 치료제 개발’, ‘항암제, 인간 뇌 유래 성장인자, 인간 세포 성장인자, 혈전용해제 등 유용 기능성 유전자 재조합 단백질제재 의약품 연구’ 및 ‘약물전달시스템’ 분야에서 연구를 지속해왔다.

엔퓨리의 가장 대표적인 기술은 담수상태의 미생물에서 추출한 DHA, 항산화 물질을 나노입자화 인캡슐레이션(nano particle encapsulation)한 ‘피부투과기술’이다. 이는 기능성 화장품이나 의약품에 포함된 우수한 성분을 나노입자 크기로 캡슐화해 피부 및 인체의 흡수력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기술이다.

하우동천은 엔퓨리 인수를 통해 이 ‘피부투과기술’을 자체 개발 중인 의약품 및 화장품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신제품의 흡수력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나아가 혁신적인 기능성 화장품 및 단백질 소재 의약품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하우동천 최원석 대표는 “피부 건강 관련 폭넓은 기술 및 연구 실적을 보유한 엔퓨리와 하우동천의 협력이 긍정적인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며, 여성의 건강한 아름다움을 지킬 수 있는 다양한 신제품을 개발하고자 인수를 체결한 만큼 지속적으로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5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1,0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핫 클릭
1
2017 FW 뷰티 트렌드는 ‘민낯 메이크업’
2
스테디셀러의 인기 비결은?
3
’팁어플리케이터’ 뜬다
4
소비자 만족시키기 위한 안티에이징 ‘특별한 효능’
5
불붙은 ‘자연유래’ 샴푸 전쟁
6
비프루브 1주년 기념 50% 페이백 이벤트
7
‘더페이스샵X카카오프렌즈 콜라보레이션’ 시즌3
8
해피바스, 시그니처 프래그런스 라인 선보여
9
이니스프리 뉴욕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10
코스메틱계 ‘블루’ 인기
이벤트
뷰티팁
‘다크서클’ 유형별 치료법 달라
스페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 전화 : 02-364-2002 | 발행인 : 박원진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임도이 | 청소년보호책임자: 임도이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2458(등록일: 2013.2.8.) | 발행일: 2013.3.2. | Copyright © 2013 beautykoreanews. inc. mail to admin@bkn24.com
뷰티코리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