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우주-하이링크 유한공사 그룹 총판 계약
더우주-하이링크 유한공사 그룹 총판 계약
  • 이동근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7.08.18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더우주’가 중국 하이링크 유한공사 그룹(이하 하이링크)과 중국 온라인 및 오프라인 시장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하이링크는 중국 최대의 디지털 광고 기업으로 글로벌 브랜드의 중국 내 마케팅과 영업을 담당하고 있다. 1994년 설립 이후, 북경 본사와 더불어 상해, 광저우, 심천, 항저우, 서안 등 중국 내 11개의 지사를 두고 있으며, 서울을 비롯해 런던, 홍콩, LA에 글로벌 지사를 보유하고 있다.

더우주는 이번 계약을 통해 티몰, 타오바오, 징동닷컴 등 중국 온라인 쇼핑몰 내 직영몰을 오픈하고, 현지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하는 등 온라인 및 오프라인 시장 판로개척에 나설 예정이다. 이를 통해 3년 내 10억 RMB(한화 약 1,700억 상당)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오프라인 영업 확대를 위해 한야 상업 무역 유한공사와의 협업도 진행한다. 한야 상업 무역공사는 중국 내 다양한 오프라인 판로를 확보한 수입무역회사로 1만여개 이상의 오프라인 판매 채널을 구축하고 있다.

더우주 측은 “로레알 등 글로벌 브랜드와의 영업 및 마케팅 성공 경험이 풍부한 하이링크가 한국 화장품 업체 중 더우주를 파트너로 선택했다는 점에서 이번 계약의 의미가 크다”며, “하이링크의 자금력과 중국 현지에 밀착된 마케팅력을 기반으로 중국 시장에서의 브랜드 입지를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더우주는 한류 엔터 대표 기업인 ‘키이스트’와 ‘팬엔터테인먼트’ 등이 참여해 설립한 화장품 전문 기업이다. 홍콩, 말레이시아, 대만, 싱가폴 등 아시아권 국가를 비롯해 유럽, 미국, 캐나다와 두바이 등의 진출에 성공한 바 있다. 국내에서는 이마트와 드럭스토어를 중심으로 매장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