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바이바닐라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
비바이바닐라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
  • 이슬기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7.10.10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닐라코(BANILA CO)의 메이크업 브랜드 비바이바닐라(B. by BANILA)가 색감을 자유롭게 조절해 원하는 치크 표현을 완성해주는 입체 그라데이션 치크 메이크업을 선보인다.

브랜드 리뉴얼을 통해 서브 브랜드 ‘비바이바닐라’를 론칭한 바닐라코는 한 제품에 그라데이션 컬러를 믹스해 다양하고 입체적인 표현을 연출해주는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CHEER GRADATION CHEEK)’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는 하나의 케이스 안에 두 가지의 조화로운 컬러가 블렌딩되어 원하는 대로 색감을 다양하게 조정해 분위기를 자유자재로 표현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블러셔다. 단일 컬러를 사용한 블러셔보다 풍부하게 표현되는 발색력을 자랑한다.

글로벌 코스메틱 제조기업 A&H사와 제휴를 통해 만들었다. 그라데이션 성형 공법은 두세 가지 컬러의 파우더를 분사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섞이게 하는 공정으로, 일반 블러셔를 만드는 방법에 비해 매우 까다로운 기술을 필요로 한다.

새롭게 선보인 제품은 한 가지 제품으로도 컬러 조합을 통해 다양한 분위기를 쉽게 연출할 수 있어 ‘그라 치크’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큰 관심을 모았다. 전용 브러시를 이용해 컬러를 단독으로 혹은 믹스하여 가볍게 묻힌 후 원하는 부위에 부드럽게 묻히면 쉽고 빠르게 내추럴 블러 효과를 연출할 수 있다.

실리콘 코팅된 샤이니 파우더를 사용하여 오랜 시간 동안 화사한 컬러와 매끈한 광채를 유지시켜준다. 또, 피부 위에 부드럽게 퍼지는 고운 입자는 뭉침이나 크리즈 현상이 없고, 원하는 부위에 자연스럽고 사랑스러운 컬러를 빠르게 입혀준다.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는 연출하고 싶은 분위기에 따라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4가지 컬러 조합을 선보인다. ‘퓨어 피치’, ‘옐로우 로즈’, ‘트윙클 오렌지’, ‘바이올렛 홀릭’ 등 모두 4가지로 출시됐다.

바닐라코 관계자는 “단색 치크 메이크업을 넘어 보다 새로운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도록 두 가지 컬러를 블렌딩한 그라데이션 블러셔를 출시했다”며 “치어 그라데이션 치크가 전문가 수준의 입체적인 메이크업을 더 쉽고 빠르게, 그리고 한층 재미있게 만들어 줄 것”라고 전했다.

한편 바닐라코(BANILA CO)는 론칭 후 12년 만에 브랜드 리뉴얼을 단행하고 첫 번째 서브 브랜드로 색조 전문 브랜드인 ‘비바이바닐라’를 런칭했다. ‘바닐라코’는 메이크업을 위한 스킨케어 브랜드로서 제로 클렌징 라인을 주축으로 스킨케어 및 베이스 메이크업 제품만을 선보이고, 향후 서브 브랜드 카테고리를 확대해 제품별 라인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