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뉴스 화장품비즈 미용 신상품 BKN플라자 컨슈머 뷰티게시판 공지
검색 | 상세검색
BKN플라자패션
겨울옷 이렇게 관리하세요~
이동근 기자  |  admin@bkn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3:32: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겨울도 어느덧 중반, 겨울옷 관리에 대한 중간 점검이 필요한 시기다. 마찰이 많은 부위에 보풀이 생기지 않았는지, 패딩의 볼륨이 살아있는지, 오염은 없는지 등을 확인해 그에 따른 적절한 관리가 필요하다.

유닉스전자 관계자는 “의류의 소재, 종류에 따라 관리 방법은 천차만별이지만 기본적인 방법만 숙지하고 있어도 오랫동안 새옷처럼 입을 수 있다”고 조언한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으로 손이 자주 가는 니트는 쉽게 보풀이 일어나는 것이 골칫거리다. 면도기, 눈썹칼 등을 사용해 보풀을 제거하는 경우를 심심찮게 볼 수 있는데 자칫 옷감을 상하게 하거나 올을 풀리게 할 위험이 있다.

   
유닉스전자의 ‘보풀제거기’는 강력한 3중날이 옷감 손상이나 올풀림 없이 깔끔하고 빠르게 보풀을 제거해준다. 보호캡이 있어 얇은 의류도 손상 없이 제거해주며 청소용 브러시 및 탈부착이 가능한 투명 받침통으로 잔여물의 깔끔한 처리가 가능하다. 충전식, 건전지식으로 구분되어 있어 편의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패딩의 경우 충전재의 종류에 따라 덕다운, 구스다운 등으로 구분되며 최근에는 인공 충전재를 사용한 비건 패딩까지 다양하다.

패딩은 드라이크리닝 시 사용되는 유기용제가 보온성을 지속시키는 역할의 유지분을 녹여 다운을 손상시키고 이로 인해 보온성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중성세제로 세탁하는 것이 좋다. 세탁 시 탈수 단계에서 송곳으로 구멍을 뚫은 테니스공 4~5개를 함께 넣으면 패딩의 볼륨을 살릴 수 있다.

가죽 의류의 경우 습기, 직사광선 등에 취약하다. 눈이나 비를 맞았다면 마른 수건으로 닦아낸 후 직사광선을 피해 말릴 것. 방치했을 경우 곰팡이가 생길 수 있으므로 전용 클리너로 오염물을 바로 제거해야 한다.

보관 시에는 통풍이 잘 되는 천 소재의 커버를 씌워 걸어두고 함께 보관한 습기 제거제가 직접 닿을 경우 옷감이 수축되거나 변색될 수 있으니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이동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5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1,0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핫 클릭
1
라비오뜨, 롭스 입점 기념 프로모션
2
키엘, 우버쉐어와 함께하는 ‘미드나잇 스킨케어’
3
아리따움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4
바이오더마 공식 온라인몰 리뉴얼
5
아모레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하반기 캠페인 전개
6
아쿠탑 ‘듀얼 이펙트 시그니처 톤 업캡슐 에센스’
7
설화수 ‘명의본초앰플’ 업그레이드
8
미쟝센 ‘퍼펙트 세럼 미스트’
9
라벨영 ‘쇼킹슈퍼엑기스에센스’ 10월 쇼킹테스터 모집
10
게리쏭 3천만개 판매 기념 특별 프로모션
이벤트
뷰티팁
‘다크서클’ 유형별 치료법 달라
스페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 전화 : 02-364-2002 | 발행인 : 박원진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임도이 | 청소년보호책임자: 임도이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2458(등록일: 2013.2.8.) | 발행일: 2013.3.2. | Copyright © 2013 beautykoreanews. inc. mail to admin@bkn24.com
뷰티코리아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