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세경, 향수의 세계에 빠지다
배우 신세경, 향수의 세계에 빠지다
  • 임도이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8.12.21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프랑스 럭셔리 꾸뛰르 브랜드 지방시(GIVENCHY)가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COSMOPOLITAN)과 함께 진행한 배우 신세경의 향수 화보를 공개했다.

지방시 향수의 코리아 뮤즈가 된 배우 신세경은 이번 화보에서 지방시의 아이코닉한 향수들과 함께 우아한 분위기부터 사랑스러운 소녀의 모습까지 다양한 매력을 표현했다.

지방시 향수는 1957년 오뜨 꾸뛰르 부티크의 고객을 위한 ‘르 드(Le De)’와 오드리헵번만을 위해 디자인된 향수 ‘랑테르니(L’INTERDIT)’로 시작되었다. ​

신세경은 “새로운 작품에 들어갈 때 캐릭터에 어울리는 한 가지 향수를 정해놓고 사용한다”며 “향이란 건, 그 때의 나를 말해주는 시간의 기억이라고 생각한다. 시간이 지나 우연히 그 향을 맡게 되거나 오랜만에 그 향수를 뿌리면 그 때의 작품, 그리고 현장 생각이 많이 난다”고 말했다.

배우 신세경
배우 신세경
배우 신세경
배우 신세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