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 웨이스트 바람 타고, 비누부터 치약까지 고체뷰티 각광
제로 웨이스트 바람 타고, 비누부터 치약까지 고체뷰티 각광
일상의 무해함 지향하고자 딱딱한 고체 화장품 찾는 사람들 많아

닥터 브로너스 ‘퓨어 캐스틸 바솝’, 2020년 대비 2021년 기준 42% 성장세 보여
  • 이슬기
  • admin@bkn24.com
  • 승인 2022.03.04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 이슬기] 최근 뷰티 시장 주소비층인 20-35세 여성들 사이 '무해함'이라는 키워드가 화두다. 나의 일상이 지구 환경이나 동물의 삶에 해롭지 않기를 바라며 이를 소비에 반영하려는 태도다. 일상의 무해함을 지향하는 이들을 중심으로 생활 속 쓰레기를 최소하려는 움직임도 커지면서 '제로 웨이스트' 제품에 대한 관심도 부쩍 높아진 추세다.

대표적인 사례가 바로 고체비누다. 고체비누는 종이 포장이 가능하기 때문에 플라스틱 용기가 필요 없고 쓰레기를 최소화해 유통업계 내 대표적인 친환경 제품으로 각광받아 왔다. 실제로 아모레퍼시픽의 ‘이니스프리’는 지난해 모발용 비누 ‘그린티 프레시 샴푸바’를 선보였으며,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자주’가 동구밭과 협업한 고체 샴푸 바와 페이스·바디워시 등은 판매 한 달 만에 5개월치 물량이 완판되기도 했다. 또한 유기농 화장품 브랜드 닥터 브로너스의 고체 비누 ‘퓨어 캐스틸 바솝’의 경우, 코로나 초기인 2020년 대비 2021년 기준 42%의 성장세를 보였다.

 

친환경 성분과 포장재를 사용한 닥터 브로너스의 ‘퓨어 캐스틸 바솝’
친환경 성분과 포장재를 사용한 닥터 브로너스의 ‘퓨어 캐스틸 바솝’

고체 비누 중에서도 대표적인 제품으로 꼽히는 닥터 브로너스의 ‘퓨어 캐스틸 바솝’은 수용성 잉크와 100% 재활용된 종이 포장재에 담긴 고체 비누다. 미국 농무부(USDA) 인증 유기농 오일로 만든 천연 계면활성제가 크리미한 거품을 생성해 얼굴과 몸의 노폐물을 말끔히 세정해 주며, 천연 글리세린을 함유해 단단하고 쉽게 무르지 않아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다. 얼굴은 물론 머리부터 발끝까지 사용할 수 있는 올인원 제품이기 때문에 플라스틱 용기에 담긴 여러 종류의 세정 제품들을 대체해 줄 수 있으며, 작게 갈아 각질 스크럽, 애벌빨래용 세탁 세제 등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고체 비누와 함께 구매되곤 하는 악세서리들 역시 친환경 트렌드를 지향하는 경향이다. 삼베로 짠 비누받침부터 면 소재의 비누망, 버려진 병뚜껑의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비누 트레이 등 고체 비누를 위한 소품들은 대개 일회용이 아닌 재사용 제품으로써 고체 비누가 추구하는 지속 가능성을 함께 공유하며 비누의 사용을 한층 더 친환경적이고 편리하게 만들어 준다.

 

(왼쪽부터) 이니스프리 ‘그린티 프레시 샴푸바’ / 닥터노아 ‘고체 치약’ [출처: 각 브랜드 홈페이지]
(왼쪽부터) 이니스프리 ‘그린티 프레시 샴푸바’ / 닥터노아 ‘고체 치약’ [출처: 각 브랜드 홈페이지]

비누에서부터 확산된 고체화 바람은 이제 샴푸와 트리트먼트, 치약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이니스프리’가 지난해 선보인 ‘그린티 프레시 샴푸바’는 샴푸 용기 없이 종이 패키지를 사용한 고체 샴푸다. 풍성한 거품이 두피의 노폐물과 유분을 깨끗하게 세정해 주며, 약산성 포뮬러를 적용해 촉촉하고 부드러운 모발 관리를 도와준다.

닥터노아의 ‘고체 치약’은 정제 형태의 치약으로 유해 성분과 방부제, 합성 계면활성제를 배제한 것이 특징이다. 필요한 만큼 소분해 가볍게 휴대할 수 있으며, 상쾌한 유자향의 치약 한 알을 입에 넣고 부드럽게 씹어준 뒤 칫솔질을 통해 입안을 닦아주면 된다.

고체 비누의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다양하게 변형된 비누 제품들 역시 반사 수요를 누리고 있는 모습이다. 고체 비누를 얇게 만든 비누칩과 곱게 간 파우더 솝, 작은 사이즈로 소분한 조각 비누는 휴대가 용이하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을 내세우며 코로나 이후 더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아쿠아 디 파르마 ‘콜로니아 파우더 솝’ 3종 [출처: 아쿠아 디 파르마 인스타그램]
아쿠아 디 파르마 ‘콜로니아 파우더 솝’ 3종 [출처: 아쿠아 디 파르마 인스타그램]

이탈리아 니치 향수 브랜드 아쿠아 디 파르마의 ‘콜로니아 파우더 솝’ 3종은 대표 제품인 콜로니아 라인의 향을 담은 파우더 형태의 핸드 솝이다. 파우더 타입 클렌저로 얼굴과 손을 포함한 바디에 사용할 수 있으며, 쌀 녹말과 탈크 입자로 구성돼 물에 닿으면 부드러운 비누 거품이 일면서 노폐물을 말끔하게 제거해 준다. 사용 후 피부에 은은한 잔향이 남아 더욱 기분 좋은 세정을 돕는다.

이슬기
이슬기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 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도이
  • 명칭 : (주)헬코미디어
  • 제호 : 뷰티코리아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58
  • 등록일 : 2013-02-08
  • 발행일 : 2013-03-02
  • 발행·편집인 : 임도이
  • 뷰티코리아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13-2022 뷰티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kn24.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