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희, 고혹적 매력 풍기는 모습 화보에 담다
이다희, 고혹적 매력 풍기는 모습 화보에 담다
“배우로서 캐릭터 변신은 당연한 의무 ... 다른 도전도 게을리 하지 않을 것”
  • 이슬기
  • admin@bkn24.com
  • 승인 2022.07.27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 이슬기] 배우 이다희가 고혹적 모습을 담은 화보를 선보였다.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 8월호에서다.

이다히는 2002년 데뷔 이래로 쉼 없이 달려왔다. 이제 베테랑이라는 단어가 어울리는 연차지만 촬영장에서의 그녀는 여전히 쉬지 않았다.

그녀는 싱글즈와의 인터뷰에서 “결과물을 확인하는 게 내 일이다. 그런데 워낙 오래 합을 맞춘 스태프들이라 서로를 믿는다”며 오랜 시간 함께 한 동료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그녀는 “예전보다 더 성숙해지고 여유가 생겼다. 중요한 건 ‘내가 얼마나 좋은 생각을 하려고 하는가’다”라며 여유롭고 긍정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앞만 보고 달리던 그녀에게도 힘든 순간이 있었다. 차기작을 준비하던 도중 체력의 한계가 오며 탈이 난 것. 병원에 다녀오는 길에는 허탈함에 눈물까지 흘렸다고 한다.

이다희는 “항상 자기 몸을 잘 돌보면서 일 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좋은 거 먹고, 잘 자고, 나를 천천히 들여다보고 챙기는 사소한 행동이 자존감을 높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일을 쉬는 게 체질에 맞지 않는 성격이라고도 이야기했다.

그녀는 “배우로서 캐릭터 변신을 거듭하는 건 당연한 의무니까 다른 도전도 게을리하지 않겠다”며 앞으로의 상황에 더욱 매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다희는 방영을 앞둔 드라마 <아일랜드>에서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을 예정이다.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

 

이슬기
이슬기 admin@bkn24.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 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도이
  • 명칭 : (주)헬코미디어
  • 제호 : 뷰티코리아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58
  • 등록일 : 2013-02-08
  • 발행일 : 2013-03-02
  • 발행·편집인 : 임도이
  • 뷰티코리아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13-2022 뷰티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kn24.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