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엘, 위너와 함께 사회공헌 캠페인 진행
키엘, 위너와 함께 사회공헌 캠페인 진행
  • 박원진 기자
  • admin@bkn24.com
  • 승인 2018.05.11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코리아뉴스] 1851년 설립된 코스메틱 브랜드 키엘이 ‘기업 이윤은 반드시 그 지역사회에 환원해야한다’는 기업철학의 일환으로 그룹 위너(WINNER)와 함께 네이처앤더시티 캠페인을 진행한다.

올해로 3회차를 맞는 네이처앤더시티는 키엘이 도심 속 자연을 보호하고 가꾸는 사회 공헌 캠페인이다. 2018년에는 다 쓴 화장품 공병을 화분으로 재활용해 나만의 정원으로 가꾸는 #마이리틀가든 프로젝트로 진행되며, 이번 캠페인의 파트너인 위너가 키엘의 사회 공헌 철학과 그 뜻을 함께한다.

위너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쉽게 버려지는 화장품 공병을 재활용해 자신만의 작은 정원으로 만들어 일상 속에서 자연을 함께하고, 이를 통해 도심 속 자연을 가꾸는데 함께하자는 메시지를 전한다. 

 

1851년 설립된 코스메틱 브랜드 '키엘'이 ‘기업 이윤은 반드시 그 지역사회에 환원해야한다’는 기업철학의 일환으로 그룹 위너(WINNER)와 함께 네이처앤더시티 캠페인을 진행한다.
1851년 설립된 코스메틱 브랜드 '키엘'이 ‘기업 이윤은 반드시 그 지역사회에 환원해야한다’는 기업철학의 일환으로 그룹 위너(WINNER)와 함께 네이처앤더시티 캠페인을 진행한다.

출중한 그림 실력으로 방송에서 수 차례 화제를 모았던 송민호를 비롯해 강승윤, 이승훈, 김진우 등 멤버 전원이 자연과 도시를 주제로 제품 라벨 디자인에 직접 참여, 출시를 앞두고 있다. 이번 캠페인의 모티브가 된 제품은 키엘X위너 칼렌듈라 꽃잎 토너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오는 6월 정식 출시 예정이다.

키엘은 이번 캠페인 과정에서 다 쓴 키엘 공병을 매장으로 가져오면 키엘의 헤리티지를 대표하는 칼렌듈라 꽃과 식물을 심어 고객들에게 다시 되돌려주고, 도심 속 자연 보호를 위한 기부에도 참여할 수 있는 #마이리틀가든 팝업 스토어를 운영할 예정이다. 키엘과 위너가 함께한 캠페인 수익금 중 일부는 <생명의 숲>을 통해 도심 속 자연을 지키는 데 사용된다.

한편, #마이리틀가든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리며 공개된 영상에서는 화장품 공병을 재활용하여 작은 정원으로 되돌려 주는 위너의 이야기를 담았다. 해당 영상은 키엘 공식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